default_setNet1_2

전남도 16번째 ‘장성소방서’ 개청

기사승인 2019.04.15  17:46:10

공유
default_news_ad1

- 2개 센터, 1개 구조대, 1개 지역대, 20대 소방차 배치

전남소방본부(본부장 변수남)는 4월15일 김영록 전남도지사, 유두석 장성군수, 차상현 장성군의장 등 내빈과 지역주민, 의용소방대원, 소방공무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내 16번째 소방서인 장성소방서 개청식을 가졌다.

장성군 장성읍 유탕리에 위치한 장성소방서는 소방공무원 108명과 소방차 등 장비 20대를 배치 행정기구는 3과, 2개 119안전센터와 1개 119구조대, 1개 지역대로 편성했다.

   

개청식에 참석한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장성군은 문화 역사 자원이 풍부해 안전의 중요성 또한 커 장성소방서 개청에 대한 의의가 크다”며 “화재진압과 인명구조를 위해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달려갈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게 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동하 장성소방서 초대 서장은 “장성군 화재, 구조, 구급 등 각종 재난업무의 신속한 대응으로 군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장성지역은 담양소방서 관할로 각종 재난발생 신고 시 현장 즉각 대응이 다소 지연되고 또한 인력부족으로 인해 소방사각지대 해소에도 미흡하다는 군민의 불평이 있었으나 이번 이를 해소할 수 있게 됐다.

변수남 전남소방본부장은 “장성소방서 개청으로 전남 22개 시·군 중 16번째 소방서가 생겨 도민의 안전을 가까이서 지킬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방관서 신설 및 소방공무원 충원을 통해 도민의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