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공주소방서, 중증응급환자 위한 특별구급대 운영

기사승인 2019.12.03  10:25:38

공유
default_news_ad1

공주소방서(서장 박찬형)는 지난 12월1일부터 구급대원 업무범위 확대 사업과 연계해 구조구급센터에 심정지 및 중증응급환자 전담 특별구급대를 운영한다고 12월3일 밝혔다.

특별구급대는 1급 응급구조사, 간호사 등 응급처치 대원 2명과 운전원 1명으로 구성된 구급대이며 ‘특별구급대’ 대원자격은 병원임상실습 혹은 상급병원 2년 이상의 경력을 갖춘 전문자격 보유와 소방청에서 주최하는 특별구급대 전문교육을 이수해야 한다.

   

특히 지도의사와 연계한 의료지도를 통해 기존 업무범위보다 확대된 응급처치가 가능하며 다중출동 시스템을 도입해 광범위한 관내 중증환자 대응이 용이한 면이 장점이다.

박찬형 공주소방서장은 “특별구급대 체계 운영으로 관내 중증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함으로써 더 많은 생명을 소생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