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동소방서, 펌뷸런스 출동체계 구급공백 최소화

기사승인 2020.02.14  12:48:54

공유
default_news_ad1

인천 남동소방서(서장 정종윤)는 5개 대의 펌뷸런스를 운영해 다중 출동으로 인한 구급공백 사각지대를 최소화한다고 2월14일 밝혔다.

펌뷸런스란 Pump(소방펌프차)와 Ambulance(구급차)의 합성어로, 구급차가 출동한 상태이거나 원거리의 경우 먼저 출동해 구급차 도착전까지 응급처치를 실시하거나 구급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소방차량을 말하며 근무조별 구급자격자를 1명 이상 배치하고 있다.

   

남동소방서는 지속적으로 펌뷸런스 대원 유자격자 배치를 확대하고 자동심장충격기(AED) 등 구급장비 숙달 교육훈련 등을 실시해 펌뷸런스 전문성을 강화한다.

남동소방서 이종일 119재난대응과장은 “펌뷸런스 운영 취지에 맞게 운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대원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훈련을 실시하겠다”며 “신속한 현장 응급처치로 구급상황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