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시, 2020년 지방공무원 361명 채용

기사승인 2020.02.18  10:13:13

공유
default_news_ad1

- 행정 218명, 기술 등 143명, 7급 26명, 8급·9급 326명 등

article_right_top

대전시는 2020년 제1회ㆍ제2회 지방공무원 공개(경력)경쟁 임용시험 계획을 홈페이지(https://daejeon.go.kr) ‘시험정보’를 통해 공고했다고 2월18일 밝혔다.

올해 채용하는 신규 공무원은 ▲ 공개경쟁 343명 ▲ 경력경쟁으로 18명 선발된다.

모집 분야별로는 ▲ 행정직군 218명 ▲ 기술직군 134명 ▲ 연구·지도직 9명이며, 직급별로는 ▲ 7급 26명 ▲ 8급 12명 ▲ 9급 314명 ▲ 연구·지도사 9명이다.

대전시는 장애인과 저소득층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공직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장애인 16명(전체 4.4%), 저소득층 11명(9급공채 3.5%), 고졸자 5명(경력경쟁 신규채용 28%)을 법정 의무 채용 비율보다 확대해 구분·모집해 채용하기로 했다.

제1회 임용시험은 8·9급 공개·경력경쟁 임용시험으로 4월6일부터 4월10일까지 원서를 접수하고, 필기시험은 올해도 타시도와 동일하게 6월13일에 실시해 중복합격에 따른 수험생 피해를 방지하고 시험관리 낭비를 줄였다.

필기시험 합격자는 8월 중 면접시험을 치르게 되며 시는 8월28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9급 직렬별 채용은 ▲ 행정 149명(일반 126명, 장애인 14명, 저소득층 9명) ▲ 세무 13명 ▲ 전산 6명 ▲ 사회복지 32명(일반 28명, 장애인 2명, 저소득층 2명) ▲ 사서 4명 ▲ 속기 2명 ▲ 일반기계 7명 ▲ 일반전기 10명 ▲ 일반화공 6명 ▲ 일반농업 5명 ▲ 축산 2명 ▲ 산림자원 6명 ▲ 보건 7명 ▲ 식품위생 2명 ▲ 일반환경 8명 ▲ 일반토목 21명 ▲ 건축 13명 ▲ 지적 5명 ▲ 방재안전 1명 ▲ 통신기술 4명 ▲ 운전 2명 ▲ 의료기술(치위생사) 1명 ▲ 의료기술(임상병리사) 2명 ▲ 의료기술(방사선사) 1명을 선발하고 8급 직렬별 채용은 ▲ 간호 12명을 선발한다.

제2회 임용시험은 7급 및 연구사·지도사, 9급 고졸경력경쟁 채용시험으로 8월3일부터 3월7일까지 원서를 접수하고, 10월17일 필기시험과 11월 중 면접시험을 거쳐 12월8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7급 및 연구사·지도사 선발인원은 ▲ 행정 12명 ▲ 수의 3명 ▲ 약무 3명 ▲ 일반토목 5명 ▲ 건축 3명 ▲ 수의연구사 2명 ▲ 환경연구사 2명 ▲ 농촌지도사 5명이며, 특성화․마이스터 고등학교 졸업(예정)자 대상 9급 경력경쟁 채용인원은 ▲ 일반전기 1명 ▲ 일반토목 2명 ▲ 건축 2명 등 5명이다.

대전시 지용환 인사혁신담당관은 “올해 공무원 채용계획은 청년일자리 창출과 경제여건, 공직 조직 내 예상되는 결원 사항들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계획한 규모”라며 “대전시민을 위해 헌신·봉사하는 적극적인 자세와 전문성을 갖춘 우수한 인재를 선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응시원서는 지방자치단체 인터넷원서접수센터(https://local.gosi.go.kr)를 통해서만 접수하고, 장애인 및 임신부 응시자는 장애 유형 등에 따라 편의지원을 신청할 수 있으며, 시험관련 자세한 사항은 시 인사혁신담당관 채용팀(☎270-2972)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대전시는 최근 발생되는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응시생에게는 시험장 참가방법 등을 별도 안내할 예정이며, 고사장 방역 및 응시자의 발열체크, 손 소독 등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