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희망브리지 – 다함봉사단, 이주노동자 등 마스크 지원

기사승인 2020.05.25  17:24:34

공유
default_news_ad1

- 고양시 거주 이주노동자 등 재난취약계층에 마스크 1천장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는 이주노동자 지원 단체인 다함봉사단과 함께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고양시에 거주하는 이주노동자 및 이주노동자 가족들을 대상으로 덴탈마스크 1000장을 5월24일 지원했다.

이번 마스크 지원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가운데 확진자, 의료진을 위한 사회적 지원이 우선적으로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사각지대에 놓인 이주노동자와 이주노동자 가족들을 돕기 위해 이뤄졌다.

   

국내에서 거주하고 있는 이주노동자 중에는 여러 가지 사정으로 건강보험에 가입하지 못해 마스크를 구입할 수 없고, 정부가 지급하는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에서도 빠져있는 경우가 많다.

   

희망브리지는 이주노동자의 코로나19 집단 감염을 방지하고자 고양시 소재 교회를 방문해 제조업 및 농업 분야 등 내국인이 기피하는 일자리를 메우고, 납세의 의무도 충실히 수행하고 있는 이주노동자 약 50명을 대상으로 1인당 20매씩 1000장의 덴탈마스크를 지원했다.

   

다함봉사단 관계자는 “코로나19 대응에 호평을 받았던 싱가포르도 최근 이주노동자 생활시설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해 문제가 됐다”며 “한국에서도 소외된 이주노동자에 대한 지원을 통해 이를 예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5월22일 오후 3시 기준 희망브리지가 개인, 기업 등을 통해 모은 국민성금 총 모금액은 949억3517만8966원(18만8593건)이다.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으로 또다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기부하는 더 나눔 캠페인에 동참할 분들은 계좌이체 후원(국민 054990-72-011889 ‧ 농협 790125-62-547129 예금주 재해구호협회)을 통해 할 수 있다(후원 문의 1544-9595, www.relief.or.kr). ARS 전화는 060-701-9595(한 통화 3000원), 휴대전화 문자 기부는 #0095(1건당 2000원)로 하면 된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