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전한 생활 – 자전거 사고

기사승인 2021.03.22  09:45:36

공유
default_news_ad1

- 송창영 광주대학교 교수

   
▲ 송창영 광주대학교 교수
3월에 접어들면서 날씨가 많이 따뜻해졌습니다. 최근 코로나19의 확진자 수도 감소 추세에 있어 야외활동을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으실 것이라 예상됩니다. 때문에 이맘 때 항상 자전거 이용 회수도 증가하고 이와 관련한 사고도 증가하는 시기입니다.

◆ 날이 따뜻해지면 자전거 이용자가 늘어난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의 자전거 이용자는 얼마나 됩니까 ? = 지금껏 추운 날씨로 인해 자전거를 타기 어려웠지만 연일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자전거 이용자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한국교통연구원에서 우리나라 자전거 이용인구를 추정한 결과 월 1회 이상 자전거를 이용하는 인구는 약 1340만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시도별로는 대전(50%)이 자전거 이용률이 가장 높았으며 세종(45%), 울산(43%), 서울(41%)이 그 뒤를 이었습니다. 이중 매일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은 330만명으로, 10명 중 1명이 매일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 자전거 교통사고는 얼마나 벌어지고 있습니까 ? = 도로교통공단에서 제공하는 교통사고분석시스템을 통해 조사한 결과 최근 5년간(2015년 ~ 2019년) 발생한 자전거 가해자 사고 건수는 2015년 6920건부터 2019년도 5633건까지 연평균 5000여 건으로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습니다. 사고로 인한 사망자 수 또한 연평균 100여건이 지속해서 발생하고 있습니다.

반대로 피해자의 사고는 가해자 사고건수 보다 많은 발생빈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자료에 의하면 2015년부터 발생건수와 사망자수는 감소하는 추세이지만 계속해서 많은 사고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 본격적인 야외활동이 느는 3월부터 자전거 사고가 늘어난다고 하던데요. 유형별로 어떤 사고가 벌어지나요 = 자전거는 도로교통법 상 차로 분류(도로교통법 제2조(정의))되기 때문에 일반 차량사고와 마찬가지로 차대사람, 차대차, 차량단독, 기타로 크게 구분할 수 있습니다. 이 중 가해자 및 피해자 사고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유형은 차대차 사고입니다.

차대사람 사고는 다시 횡단중, 차도통행중, 길가장자리구역통행중, 보도통행중, 기타로 세분할 수 있습니다.

다음으로 차대차의 경우 진행중 추돌, 주정차중 추돌, 후진중 충돌, 정면충돌, 측면충돌, 기타로 세분되며 이 중 측면충돌 사고가 가장 많은 건수를 보였습니다.

차량단독의 경우 공작물충돌, 주정차차량 충돌, 도로이탈 추락, 도로이탈 기타, 전도, 전복, 기타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 자전거 운전자가 사고 가해자가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자전거 운전자는 우선 어떤 주의를 기울여야 할까요 ? = 행정안전부 홈페이지 또는 각 지자체 홈페이지에서 자전거 운전자가 확인해야 할 주행 상의 주의점 쉽게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주행 상 주의점을 나열해보자면
1. 과속 주행을 삼가고 옆쪽과 뒤쪽의 자동차 움직임에 충분한 주의를 기울인다
2. 자동차의 바로 뒤를 달리거나, 자전거를 타고 차에 매달리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
3. 가까운 곳에 자전거 횡단로나 횡단보도가 없는 장소에서, 횡단이나 회전할 때는 좌우의 시야가 넓은 곳을 골라서 차의 통행이 없는 때에 하여야 한다
4. 교차로, 건널먹 앞에서 정지하고 있는 자동차나 천천히 주행하고 있는 자동차 앞에 끼어들거나 자동차들 사이로 빠져나가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
5. 다른 자전거와 나란히 달리거나, 곡예 운전 및 경주를 하면 안된다
6. 건널목에서는 일시 정지하여 안전을 확인하고 자전거를 끌고 건너야 한다
7. 야간은 물론 주간에도 터널이나 짙은 안개가 낀 날은 전조등을 켜야 한다. 또한, 앞에서 오는 자동차의 전조등 불빛으로 눈이 부실 때는 도로의 우측 가장자리에 정지하고 그 차가 지날 때까지 기다린다.
8. 차도의 우측 가장자리를 달리는 자전거와 우회전하는 자동차에 말려들어가는 사고가 자주 발생하므로 교차로에서는 우회전하는 차의 움직임에 충분히 주의한다.
9. 주행 중 브레이크나 전조등이 고장 난 때는 자전거를 끌고 걸어간다.
10. 노면이 동결된 장소나 비바람이 심할 때는 자전거를 끌고 걸어간다.
11. 자전거는 추돌을 방지하기 위해 후면에 반사기를 부착하여야 하며, 해가 진 후부터는 뜨기 전까지 도로 통행 시에는 전조등을 켜야 한다.
12. 자전거 도로가 따로 설치되지 않은 도로에서 주행중인 자전거는 지나가는 자동차로부터 일정한 간격을 두고 운행하여야 한다.

자전거의 교차로 통행시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교차로의 통과 방법 또한 기술돼 있었는데요

1. 신호가 녹색이 된 후 횡단한다.
2. 신호기가 없는 교차점에서는 일시 정지를 하고 안전을 확인한다.
3. 교통량이 적은 장소에서도 갑자기 나가지 말고 안전을 충분히 확인 후 속도를 줄여서 통과한다. 또한 좁은 도로에서 넓으 도로로 나갈 때에도 일시 정지 후 안전을 확인한다.
4. 우회전할 때에는 후방의 안전을 확인하고 신속하게 우회전의 뜻을 다른 도로 사용자에게 보낸 후 도로의 우측 가장자리를 따라 속도를줄이고 안전하게 안전한다.
5. 교차로나 그 가까이에 자전거 횡단로가 있는 도로에서는 그 자전거 횡단로를 따라 통과하여야 한다.
6. 자전거 통행금지 표지가 있는 도로에서는 교차로에 진입할 수 없으므로 자전거를 끌고 우측보도로 올라가 횡단보도를 이용한다.

자전거 운전 시 항상 주위의 안전을 확인 후 통행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 도로에서는 모두가 조심해야 될텐데요. 차량 운전자, 보행자는 어떤 주의를 기울여야 할까요 ? = 서로가 주의를 기울이면 사고를 예방할 수 있듯이 도로에서는 자전거, 차량, 보행자 등 모두가 조심해야 합니다.

차량 운전자와 보행자가 주의해야 할 점을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골목길에서 자전거가 갑작스럽게 튀어나와서 자동차, 자전거, 보행자 등과 순간적으로 충돌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시야확보가 어려운 골목길에서는 속도를 줄이고 통과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는 차량 운전자뿐만 아니라 보행자, 자전거 운전자 모두 해당됩니다.

최근 이어폰을 착용 후 보행하거나 자전거 운전 중 이어폰을 착용하고 타는 사람이 많습니다. 안전에 대한 정보는 눈뿐만 아니라 귀로도 많은 정도를 얻을 수 있습니다. 즉, 의식하지 않아도 자동차의 존재 등을 소리로 확인 가능합니다.

그러나 이어폰을 끼고 있으면 청각을 잃어버린 상태와 같기 때문에 이어폰을 착용하고 자전거를 운전하는 습관은 지양해야 합니다.

만약 전방에 이어폰을 끼고 자전거를 타고 있는 사람이 있다면 이쪽의 존재를 전혀 의식하지 않고 있다고 생각하도 무방합니다. 갑작스럽게 진행 방향을 바꿀 수 있기 때문에 추월할 경우에는 충분한 거리를 두는 것이 좋습니다.

차량, 보행자 주의 사항은
1. 차량 운전자는 자전거와 안전거리를 유지합니다.
2. 자전거도로에 차량을 불법 주.정차 하지 맙시다.
3. 차량 우회전시 직진하는 자전거를 유의합시다.
4. 운전자, 보행자는 자전거 차선을 이용하지 맙시다.
5. 자전거 보행자 겸용도로에서는 주위를 잘 살펴서 길을 건넙니다.

자전거 사고를 막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전장비를 잘 갖추는 게 중요합니다.

자전거의 운전자는 자전거 도로 및 도로법에 따른 도로를 운전 할 때에는 적합한 인명보호 장구를 착용해야 하며, 동승자에게도 이를 착용하도록 해야 합니다.(도로교통법 제50조제4항 및 도로교통법 시행규칙 제32조)

도로교통법에 명시된 인명보호 장구의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좌우, 상하로 충분하 시야를 가질 것
2. 청력에 현저하게 장애를 주지 않을 것
3. 충격 흡수성이 있고, 내관통성이 있을 것
4. 충격으로 쉽게 벗어지지 않도록 고정시킬 수 있을 것
5. 무게는 2kg 이하일 것
6. 인체에 상처를 주지 않는 구조일 것
7. 안전모의 뒷부분에는 야간운행에 대비하여 반사체가 부착되어 있을 것

자전거 운전 시 항상 안전장비를 착용하는 습관을 통해 안전하게 운전하시기를 바랍니다.

◆ 마지막으로 한 마디 = 매년 자전거 관련 사고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사망자 또한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어 운전자에게 안전수칙이 매우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이를 지키지 않는 사람이 많아 사고가 발생하고 있어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습니다. 자전거 또한 법에 명시된 바에 따라 “차”로 분류되는 만큼 운전자의 안전의식이 중요합니다.

자전거를 탈 경우 안전장비 착용하고 교통법규를 준수하여 안전하게 운전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자전거 운전자는 주행 시 주의사항을, 차량과 보행자는 차량 및 보행자에 대한 주의사항을 통해 안전한 나들이를 부탁드립니다.

2021년 3월22일
송창영 광주대학교 교수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