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의무소방원 역사 속으로, 마지막 95명 교육 수료

기사승인 2021.11.30  20:43:37

공유
default_news_ad1

- 중앙소방학교, 제1기 209명을 시작으로 총 1만2128명 배출

중앙소방학교(교장 배덕곤)는 오는 12월2일 교내 ‘소방보조인력 교육동’에서 제73기 의무소방원 교육과정 수료식을 진행한다고 11월30일 밝혔다.

이번 수료식은 의무소방원 마지막 기수 수료식으로 그 의미가 남다르다.

이날 수료하는 제73기 의무소방원 95명은 지난 11월4일부터 4주간 화재·구조·구급기초실무 교육과정을 이수했다.

   
 

의무소방원 제도는 2001년 3월4일 서울시 홍제동 주택화재 현장에서 소방공무원 6명이 순직하는 사고를 계기로, 부족한 소방인력 보강을 위해 2001년 8월14일 ‘의무소방대설치법’이 제정․공포되면서 시작됐다.

제1기 의무소방원 209명이 2002년 3월29일 중앙소방학교에 입교했고 제73기까지 총 1만2128명이 중앙소방학교 교육과정을 수료한 후 일선 소방서에 배치됐다.

   
 

20년간 소방현장의 최일선에서 소방인력의 한 축이 됐던 의무소방원은 국방개혁 2.0에 따른 군 대체복무 폐지로 인해 제73기 전역 시기인 2023년 6월까지만 근무하게 된다.

배덕곤 중앙소방학교장은 “소방인력 부족을 묵묵히 채워 준 의무소방원의 노고와 헌신에 감사한다”며 “안전하게 복무를 마치고 가정과 사회로 돌아가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저작권자 © 세이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